본문 바로가기

기타

요리하고 남은 야채와 채소들을 보관하는 방법



요리를 하고 남은 야채와 채소들을 어떻게 보관해야 할지 막막할때가 있습니다.


물론 가장 좋은건

처음 야채를 사올때부터 적당량만 사와서 바로바로 요리를 해서 남기지 않는게 가장좋은데

꼭 그럴수만은 없기에 남은 야채와 채소를 보관하는 방법을 한번 모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파]

다듬지 않은 뿌리달린 통 대파는 신문지에 말아 뿌리가 밑으로 향하게하여 서늘한 곳에 보관한다.

다듬어진 대파는 하얀부위와 파란부위로 구분해 썰고 물기를 뺀뒤 밀폐용기 또는 지퍼백에 담아 냉장실에 보관한다.

다진파(설렁탕에 뿌리는 용도등)는 밀폐용기에 담아 냉동실에 보관한다.


[당근]

다듬지않은 당근은 신문지에 싸어 통풍이 잘되는 서늘한곳에 보관한다.

썰어낸 당근은 랩으로 싼뒤 밀폐용기나 지퍼백에 담아 냉장보관한다.


[무]

통째로 보관할때에는 신문지로 싸서 잎이 위로가게 해서 서늘한곳에 보관한다.

썰었을 경우에는 랩으로 싼뒤 밀폐용기에 담아 냉장보관한다.



[감자, 고구마]

썰지않은 감자와 고구마는 상자에 담아 서늘한곳에 보관한다.

썬 감자와 고구마는 밀폐용기에 물을담고 물에 잠기게하여 냉장보관한다.


[고추]

꼭지를 따지않고 밀폐용기 또는 지퍼백에 담아 냉장보관한다.


[양파]

다듬지 않은 양파는 양파망 또는 스타킹에 담아서 바람이 잘통하고 서늘한 곳에 보관한다.

다듬은 양파는 물기를 뺀뒤 밀폐용기나 지퍼백에 담아 냉장실에 보관한다.


[마늘]

통마늘은 바람이 잘 통하는 망에담아 습기없고 햇빛 잘드는곳에 보관한다.

껍질을 벗긴 마늘은 물기를 뺀뒤 밀폐용기에 담아 냉장보관한다.


[쌈채소]

상추등 쌈채소류 들은 잘씻어서 물기를 뺀뒤 밀폐용기 바닥에 키친타월을 깔고 담아 냉장실에 보관한다.





태그